NGO   아파트소식   동네소식   단체소식   사회   자서전   이사람   마을공동체
호별보기 로그인 회원가입
사회
NGO
아파트소식
동네소식
단체소식
사회
자서전
이사람
마을공동체
개인정보취급방침
회사소개 및 윤여천 대표 소개
광고/제휴 안내
기사제보
사회 > 단체소식
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관악소방서, ‘불나면 대피먼저’ 홍보
기사입력  2019/08/28 [10:38] 최종편집   

 

▲포스터


관악소방서, ‘불나면 대피먼저홍보

 

관악소방서(서장 고숭)는 불이 나면 안전한 곳으로 대피 후 신고 해달라 당부했다. 화염으로 인한 화재 사고 사망자보다 질식사망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. 가연성 건축자재의 사용 등이 증가하면서 대피할 수 있는 시간이 이전보다 짧아졌기 때문이다.

그에 따라 관악소방서는 생존을 위해서는 대피를 최우선하는 것이 원칙으로 유치원, 초등학교 등 어린이들의 화재대피훈련에도 힘쓰고 있다.

소방서 관계자는 불이나 연기가 보이면 비상벨을 누르거나, 주위 다른 사람에게 알리고 젖은 수건으로 입과 코를 막은 뒤 낮은 자세로 벽을 집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한 후 119에 신고해달라고 말했다.

ⓒ 관악저널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뉴스랭키
광고
주간베스트 TOP10
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 및 윤여천 대표 소개광고/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
서울시 관악구 삼성동 호암로 505 대표전화 : 02-889-4404ㅣ 팩스 : 02-889-5614
Copyright ⓒ 2013 관악저널. All rights reserved.
Contact webmaster@linuxwave.net for more information.